본문 바로가기

건강관리

속독하는 방법

책을 빠르게 읽는 법에 대해 알아보자.

즐거운 방법으로 읽는 속도를 내면서도 정보를 얻는 것이다.

 

쉬운 자료로 시작하자.

속독을 연습할때, 실력이 많이 향상될 때까지는 자신이 즐겨하거나 즉각적인 가치를 얻을 수 있는 쉬운 자료로 시작하는 것이 좋다.

  • 일단 기술이 향상되고 지문에서 무얼 봐야하는지 알게되면, 좀 더 길고, 복잡한 내용도 다를 수 있다. 이때까지는 본인에게 가장 잘 맞는 방법을 개발해서 지문에서 가장 중요한 부분이 어디인지를 파악하는 법을 터득한다.
  • 예를 들면, 여행책이나 유명인사의 회고록 같은 것을 고를 수 있다. 물리학 교재같은 빡빡한 자료로 시작하면, 진을 빼고 전과정에 주눅 들 수 있다.
매일 조금씩 연습한다.

읽는 속도를 늘리는데 필요한 많은 기술이 자연적으로 생기는 것이 아니므로, 자연스럽게 될때까지 매일 연습할 필요가 있다. 심지어 하루 15분내지 20분 연습만으로도 전체 읽는 속도를 크게 향상시킬 수 있다.

  • 읽기 향상 정도를 알아보는 좋은 방법은 정기적으로 시간을 재어 보는 것이다. 타이머를 맞춰놓고 1분에 몇단어를 읽는지 세어본다. 연습을 많이 하면 할수록, 더 많은 단어를 읽을 수 있어야 한다.
  • 완전히 새로운 독서 방법을 배우는 것이므로, 읽는 속도를 늘리는 데 시간이 필요하다. 어려서 읽는 법을 배우는데 수년이 걸렸던 것을 기억하라, 따라서 시간을 두고 인내하라.

책 빨리 읽기
속독하는 방법

 

집중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더 오랫동안 읽는다.

특히 활동적인 행동을 하다가 독서를 시작했다면 독서의 리듬을 따라가기 위해서 뇌에게 시간을 주어야 한다. 뇌의 중심이 잡힐 수 있도록 독서 할 때는 적어도 15분 동안은 집중해서 읽어보자.

  • 연습을 거듭할 수록 집중력이 향상되는 것을 느낄 것이다.
  • 필요할 때는 쉬어도 좋다.
머리속에서 단어를 소리내어 읽지 않는다.

많은 사람들이 책을 읽을 때 중얼거리거나 머리 속에 단어를 들어가며 소리내어 읽는다. 소위 소리내지 않고 말하기인데, 읽는 속도에 영향을 미치는 주요 문제점 중 하나다.

  • 소리내어 읽기는 아이들이 읽는 것을 배울때 좋은 방법이지만, 속독에는 그다지 좋은 방법이 아니다.
  • 소리내어 읽지 않으면, 잠정적으로 두세배 빨리 읽을 수 있다. 껌을 씹거나 콧노래를 불러 소리내어 단어 읽는 것을 방지할 수 있다. 읽으면서 머리속 단어를 듣지 않는 것은 조금 더 어렵지만, 집중해서 연습하고, 유념하면 할 수 있다.

독서에 대한 태도에 변화를 주자.

속독을 위한 테크닉을 익히기 전에 전반적으로 독서에 대한 자세를 다듬는 작업도 중요하다.

  • 읽기를 과제로 생각하기 보다 오히려 읽기를 즐기고, 새로운 걸 배우고, 지평을 넓히는 기회로 보자.
  • 통계책 또는 콜로라도 광산에 대한 역사적 배경도 될 수 있고, 주제가 무엇이든 상관없다. 그 주제를 열린마음과 배우려는 의지로 접근하는한, 전 과정을 훨씬 즐기고 쉽게 끝마칠 수 있을 것이다.
한단어 한단어씩 읽지 말자.

또 다른 읽기 속도를 떨어뜨리는 흔한 예는 각 개별 단어를 따로 따로 읽는 것이다. 대신 말모음으로 읽어 보자.

  • 예를 들면, 초보자는 그 말은 마구간에 있습니다를 그 말은 마구간에 있습니다 로 읽는다. 즉, 각 단어를 개별적으로 읽는다. 하지만, 여러분의 두뇌는 정보의 간격을 메우는 놀라운 능력을 있다. 그래서 그 말은 마구간에 있습니다는 문장을 주요 단어인 말과 마구간을 포함한 단일 정보로 읽도록 두뇌 훈련을 하면, 나머지는 두뇌가 알아서 처리할 것이다. 이런 방법으로 약 50%의 단어만 읽고도 지문을 이해할 수 있다. 이는 상당량 읽는 속도를 내준다.
되돌아가 다시 읽지 않는다.

 다시 읽기는 의도적이던 비의도적이던 같은 문장 또는 같은 부분을 두세 차례 반복해서 읽는 것을 말한다. 이는 딱히 그 자료에 대한 이해를 돕는 것도 아니면서 읽는데 불필요한 시간을 쓰게 된다.

 

  • 다른 사람은 처음 읽을때 지문의 의미 파악을 못했다고 생각해서 다시 읽는다. 이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처음 읽을 때 정말로 집중해서 읽어야 한다.—독서는 소극적인 활동이 아닌 능동적인 활동이어야 한다. 따라서 처음부터 집중해서 읽으면 다시 읽는 것을 방지할 수 있다.
  • 추가적으로 그 정보가 다시 읽을 만큼 중요한지 결정해야 한다. 비록 각 개별 단어를 이해하진 못했지만, 문장이나 문단의 기본 개념을 이해했다면, 그 부분을 다시 읽는 것은 시간낭비일 뿐이다
  • 어떤 사람은 지문에서 어디를 읽었는지 잊어서 자신이 읽던 곳을 찾기 위해 그 페이지나 문단의 처음으로 돌아가 다시 읽는다. 읽을 때, 손가락, 펜, 또는 색인 카드로 읽고 있는 곳을 표시하면 이를 방지할 수 있다.
이미 알고 있는 부분은 넘어가자.

읽는 속도를 내려면, 이미 알고 있거나 이해한 정보는 읽어도 추가 정보를 얻을 것이 거의 없으므로 넘어가는 데 익숙해져야 한다.

  • 여러분이 별로 관심없는 내용을 읽을 때 이방법을 쓰도록 한다. 회고록이나 역사적 고증과 같은 문서를 읽는다면, 관심없는 부분은 넘어가도 좋다. 독자로서 본인 성격에 맞지 않을 수도 있지만 오히려 이방법이 관심을 지속시키면서도 시간을 절약할 수 있다.
  • 이와 관련하여, 재미가 없거나 배울 게 없는 책은 과감하게 포기하자. 잘 쓰여지지 않았거나 신개념들을 제대로 설명하지 못한 책들이 수두룩하다. 여러분이 고른 책의 10%만을 읽어 보고, 맞지 않으면 그 책은 내려놓고 다른 책을 골라 보자. 결과적으로는 시간도 절약하고 더 유익할 것이다.
  • 어떤 부분에서 중요 단어를 찾기 위해 대강 읽을 것인지 또는 각 문단의 첫문장만 읽을 것인지 결정한다. 지문이 어떤 내용인지 파악하고 시간을 할애해서 읽을 가치가 있는지 결정한다.
자료를 사전검토 하라.

읽는 속도를 늘리는 가장 효과적인 방법 중 하나는 자료를 제대로 읽기 전에 한 번 훑어 보는 것이다. 그 자료가 무엇에 관한 것인지 파악하고 전체를 다 읽을 필요가 있는지 결정하는데 도움이 된다.

  • 사전에 훑어 보기 위해서는 첫 문단 전체, 각각 연속하는 문단의 첫 문장, 그리고 마지막 문단 전체를 읽는다.
  • 이들 항목 중, 제목, 중요항목과 강조 표시된 단어를 읽는다. 모든 자세한 내용을 알 수는 없지만, 다시 읽어야할 가장 중요한 부분을 찾아내고 그냥 넘어가도 되는 부분을 구분할 수 있다.
  • 길고 익숙하지 않거나 어려운 지문을 읽을때, 초기 내용 파악에 좋은방법이다.
모든 문단의 처음과 마지막 문장을 읽는다.

단지 새로운 정보 수집을 목적으로 기사, 책 또는 논문를 읽는다면, 특히 이미 알고 있는 내용이 계속 반복되는 글을 읽을 때, 쉬운 방법은 각문단의 처음과 마지막 문장만을 읽는 것이다.

  • 많은 논픽션 글은 반복적이고 단순 개념을 장황하게 설명한다. 이미 개념을 이해했으면, 문단 전체를 줄줄이 읽을 필요가 없다.
  • 신문이나 잡지 기사도 마찬가지로 내용의 기본 개요만 알고 싶으면, 간단히 각 문단의 처음과 마지막 문장만을 읽고도 놀랍도록 많은 정보를 얻을 수 있다.

[글로벌 이슈] - 컴퓨터 속도 빠르게 하는 법

[글로벌 이슈] - 윈도우 10 설치 방법

[글로벌 이슈] - 부자가 되는 방법

[글로벌 이슈] - 숙취 해소 방법

[글로벌 이슈] - 힘든 상황에서의 ceo의 결정 여파

[글로벌 이슈] - 바이러스 확산 인한 미국 식량 공급망 부담

'건강관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명상하는 방법  (0) 2020.05.05
여자친구랑 통화하는 방법  (0) 2020.04.30
속독하는 방법  (0) 2020.04.26
부자가 되는 방법  (0) 2020.04.21
숙취 해소 방법  (0) 2020.04.20
머리결 관리법  (0) 2020.04.10